인쇄하기
의대 양한광 교수, 두산 학술상 수상


2016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 수상자로 서울대병원 외과 양한광 주임교수와 삼성서울병원 외과 김종만 교수가 선정됐다.

두산연강재단은 11월 5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시상식을 갖고 양 교수에게 2000만원, 김 교수에게 1000만원의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고 6일 밝혔다. 양 교수는 ‘절제에 의한 치유가 불가능한 진행성 위암에 대해 위절제술 후 항암화학요법과 단독 항암화학요법 간의 비교를 위한 다국가, 다기관, 무작위배정 제3상 임상시험’이라는 논문을 통해 전이가 있는 4기 위암의 치료에서 위절제술은 생존율을 높이지 않으며 항암치료가 표준이라는 점을 검증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 교수는 ‘한국에서 시행한 C형 간염 간이식 환자의 결과:다기관 연구’라는 논문을 통해 우리나라에서 C형 간염으로 간 이식을 받은 환자들의 생존율 및 예후인자와 면역억제제의 영향을 밝혀 수상자로 선정됐다.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은 외과의들의 연구 의욕 고취를 위해 2007년 제정됐다.

SNU NOW 109호
전기정보공학부 설승기 교수, IEEE 학술회의 최고업적상 수상
SNU NOW 105호
생활대 유안진 명예교수, 김달진 문학상 수상
SNU NOW 105호
임홍빈 명예교수, '일성국어학상' 수상
SNU NOW 105호
김성수 교수, 한국갤럽학술논문상 수상
SNU NOW 96호
법학전문대학원 최병조 교수, 제11회 영산법률문화상
댓글 작성시 입력한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